art.jpg


 조소 모각은 이번이  4번 째 하는 거지만, 아직 익숙하지 안아서 좀 힘들다. 피곤해 피곤 피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