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분 입시를 목표로 하였는 데  가정 형편상 중도에 포기를 하였습니다.